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메추라기가 코끼리를 이기다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53 ⓒ 염정우 부처님의 전생 이야기를 싣고 있는 본생담 357번째 이야기에는 조그만 메추라기가 자기 새끼를 죽인 큰 코끼리에게 복수를 하는 이야기가 있다. 메추라기는 코끼리들에게 아직 어려 날지 못하는 자신의 아기를 피해서 걸어가 주기를 부탁한다. 그러자 모든 코끼리는 이를 승…
신 능인 스님 | 2019-07-22 08:44
중도(中道)의 가르침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52 ⓒ 장명확 어린이 동화에 ‘황금알을 낳는 거위’를 죽인 어리석은 주인의 이야기가 있다. 황금알은 낳는 거위가 있었는데 황금을 한꺼번에 많이 얻으려는 욕심이 생겨서 거위의 배를 갈랐으나, 거위의 배속에는 황금이 없어서 황금알을 하루에 하나조차도 얻지 못하게 된 이야기다. …
신 능인 스님 | 2019-07-15 06:04
윤회와 업보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51 ⓒ 장명확 윤회는 불교도에게는 상식에 속하지만 어떤 이들에게는 신비의 영역처럼 보이기도 하고 또 어떤 이는 사람이 선을 행하도록 하기 위한 가르침이라고 생각하기도 한다. 미국의 에드가 케이시(Edgar Cayce. 1877-1945)는 제2차 세계대전이 일어날 것을 예언한 유명한 예언가로…
신 능인 스님 | 2019-07-08 07:03
괴로움의 이익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50 ⓒ 장명확 불교에서는 이 세상을 사바세계 혹은 인토(忍土)라고 한다. 참고 살아야 하는 땅이라는 것이다. 이 세상에 사는 사람들은 누구나 할 것 없이 부자건 가난하건 지위가 높건 낮건 간에 참으며 살아가야 하는 것이다. 그러면 이렇게 고통을 받으면서 살아가는 중생들은 어떻…
신 능인 스님 | 2019-07-01 07:20
호리유차 천지현격(毫釐有差 天地懸隔)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49 ⓒ 장명확 부처님의 십대제자 중 천안(天眼)제일이라 불리는 아나율은 부처님께서 설법하시는 도중에 자리에서 졸다가 부처님께 꾸지람을 듣고 그 후로는 눈꺼풀에 조그마한 작대기를 세워서 눈이 감기지 않게 하여 잠을 자지 않았다. 그러다가 마침내 육신의 눈이 멀게 되었다. 그러…
신 능인 스님 | 2019-06-24 05:40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으로서 원림을 삼으라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48 ⓒ 장명확 보왕 삼매론에는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으로서 원림(園林)을 삼으라 하였느니라’하는 구절이 있다. 자신의 뜻을 거스르는 사람을 미워하고 배척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그 사람들을 자신을 보호자라로 고맙게 생각하라는 것이다. 자기를 비방하고 괴롭히는 사람을 왜 나…
신 능인 스님 | 2019-06-17 22:03
조그만 공덕의 행복
능인스님의 불교행복론 47 ⓒ 장명확 담장 바깥 경(Tirokudda Sutta)의 주석서에는 다음과 같은 이야기가 전한다. ‘한 번은 빔비사라왕이 부처님께 공양을 올리고 그 공덕을 다른 중생에게 회향하는 것을 깜빡 잊었다. 회향을 기대했다가 수포로 돌아간 친척 고혼들은 몹시 낙담한 나머지 밤새도록 끔찍한 …
신 능인 스님 | 2019-06-10 08:10
손을 자유자재로 쥐고 펴듯이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6 ⓒ 장명확 중국의 묵선 선사(默仙禪師)에게 한 신도가 찾아와서‘자기는 부자인데 부인이 몹시 인색하여 사람들에게 베풀 줄도 모르며, 동전 한 닢도 아까워서 쓰지 못한다’는 하소연을 했다. 그래서 스님은 그 신도의 집에 찾아가서 부인 앞에서 한쪽 주먹을 꽉 쥐어 보였다. …
신 능인 스님 | 2019-06-03 08:33
원래 있던 행복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5 ⓒ 장명확 허리가 아프거나 다리가 불편하거나감기로 목이 아프거나 할 때가 있습니다. 그때마다 드는 생각이 허리가 아프니 참 불편하다. 허리가 아니고 다른 곳이 아프다면 이렇게 불편하지는 않았을 텐데 하는 생각을 합니다.배가 아파서 불편할 때는 배만 아프지 않으면 너무 편…
신 능인 스님 | 2019-05-27 08:44
모두를 행복하게 하는 오계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4. ⓒ 염정우 부처님께서 설하신 생활규범 가운데 가장 근본이 되는 것은 살생 · 도둑질 · 사음 · 거짓말 · 술을 마시지 말고 행하지 말라는 5계(五戒)이다. 이 5계를 설하신 이유는 나와 남, 모든 중생들을 행복하게 하기 위해서라고 말씀하신다. 왜 5계를 지…
신능인 스님 | 2019-05-20 09:51
칭찬과 비난은 항상 있는 일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3. ⓒ 장명확 부처님께 어떤 외도가 비난을 퍼붓는다 .그리고 그는 실컷 비난을 한 후에 돌아갔다.부처님은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고 담담히 계셨다. 옆에 있던 제자가 부처님께 여쭈었다.부처님 왜 저 외도를 꾸짖지 않으셨습니까? 부처님이 대답하셨다. 어떤 사람이 네게 선물을 …
신능인 스님 | 2019-05-13 06:56
가장 큰 등불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2. ⓒ 장명확 초파일에 부처님 전에 간절한 기원을 담아 등을 올린다. 내 가족을 위하고 모두의 행복을 위해서 등을 켠다. 한 사람을 위해서 등을 올릴 때는 한 등을 켜면 되겠지만 여러 사람을 위한 등을 켤 때는 여러 등을 밝히기도 한다. 뜻을 함께 하고자 한 등에 여러 이름을 더…
신능인 스님 | 2019-04-29 08:59
큰일과 작은 일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1. ⓒ 장명확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 사건으로 구속된 피의자 안씨는 “10년 동안 불이익을 당해왔다. 경찰서든 국가기관이든 하소연을 했지만 제대로 도움을 받지 못했다”등등의 말을 했다한다. 그는 자신의 조그만 불편과 불만을 이유로 많은 사람을 죽이는 큰 일을 저질렀다. 부…
신능인 스님 | 2019-04-22 07:36
몸과 목숨과 재산이 튼튼한 행복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 40. ⓒ 장명확 삶이 평온하고 즐거우려면 몸 · 목숨 · 재물 이 세 가지가 필요하다. 그런데 아쉽게도 이 세 가지는 항상 위태롭다. 사람들은 병원을 가고, 약과 건강식품을 먹는 등 몸의 건강을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한다.이것이 바로 우리의 몸과 목숨이 튼튼하지 않음을 말해주고…
신능인 스님 | 2019-04-15 08:27
행복을 선택하는 지혜
능인 스님의 불교행복론39. ⓒ 장명확 지나는 사람들을 붙잡고“당신은 행복과 불행 중 어느 쪽을 원하십니까?”라고 묻는다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행복이라고 대답할 것이다.그렇다면 사람들이 생각하는 행복은 무엇일까?‘돈 · 명예 · 지위 · 우수한 시험 성적 · 명문대 학위’ 등 과연 이러한 것들이 진…
신능인 스님 | 2019-04-08 07:47
 
 1  2  3  4  5  6  7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소설 금강경5
보살의 길 (삽화 정윤경)수부띠는 한 발만 더 내딛으면 지복(至福)의 피안에 발을 디딜 수 있는 장로였다. 그런데 아난다가 보기에 붓다는 아라한과를 증득한 장로들이 아...
정진원 박사, ‘석보상절 강좌’
훈민정음 경전과 삼국유사의 대중화와 세계화를 위해 국내외에서 강의와 글쓰기에 전념하며, K Classic 한국학 콘텐츠 보급에 진력하고 있는 정진원 교수가 봉선사 불교대학에서 ‘석보상절 강좌’를 개설했다.강좌...
“인생의 봄! 지금 여기에”
동국대힐링코러스(단장 김흥순)가 불기 2568(2024)년 2월 29일(목), 원불교 서울교구 소태산홀에서 제3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동국대힐링코러스는 동국대학교미래융학교육원 불교음악아카데미에서 성악 발성, 음...
미국 영화 선사, 올봄 한국서 대중과 함께 수행
미국을 중심으로 위앙종의 가르침을 전 세계로 전하고 있는 영화 선사는 오는 3월 28일부터 20일간 방한 일정에 들어간다. 한국 수행자들과 인연이 깊은 영화 선사는 2018년 첫 방한을 시작으로, 지금은 봄, 가을마...
“수행하며 청정하게 살라”
불일암 법정스님 의자(사진=미디어붓다)이름은 늙지 않지만몸은 늙어가네.탐욕은 잘못된 길이고탐착은 성품의 장애라네.애착 부르는 이성(異姓)은순결한 삶의 티끌이고,바른 고행과 청정한 삶이물이 필요 없는 목욕...
                                   
mediabuddha.net(c) mediabuddha News and Media Limited 2008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41730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아-00650
인터넷 신문 일자 : 2008년 8월 27일 / 발행일 : 2008년 4월 1일 / 발행소 : 02826 서울특별시 성북구 아리랑로 5길 12-9 / 발행인·편집 : 신광수(법타스님)
사무실 : 02832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13길 33 복전빌딩 201호
전화번호 : 02)739-5557 / 팩스 : 02)739-5570 / 이메일 : bind120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