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교육 교육동영상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5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4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3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5
맑은 물은 극락정토의 물을 상징한다. 관상수행자는 맑은 물을 들여다보는 것을 시작으로 얼음관상을 거쳐 극락정토의 투명한 유리보배를 관상하게 되며, 이윽고 그 마음은 크게 환희하여 삼매에 들고 극락세계를 보게 된다. 특히 제2수상관에서는 구체적인 관상의 테크닉을 알려주고 있다. 곧 관상수행자는 물을 관…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2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고익진 교수님이 들려주는 '불교 이야기' 1
이 글은 1986년 서울, 불광사에서 대중설법하신 내용을 녹취하여 정리한 것입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4
신통은 선정수행자의 선정삼매가 완성되어 감에 획득하게 되는 초인적 능력 내지는 번뇌소진의 깨달음을 말한다. 정토의 관상염불수행자 역시 삼매획득의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신통을 체험하게 되는데, 특이한 점은 관상삼매를 통한 신통은 모두 극락정토 내지는 불국토, 아미타부처님과 관련을 맺는다는 것이다. …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3
관무량수경은 정토불교를 대표하는 선경(禪經)이다. 염불수행자는 극락세계와 아미타성중을 관상함으로써 삼매에 들고, 그 삼매에 든 마음으로 자신의 극락왕생을 확신하게 된다. 관상의 주제는 총 16가지로, 각 단계마다 명상의 주제와 과정 등의 방법을 상세히 알려주고 있다.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2
선의 심리학적 접근에 있어서 번뇌심리를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왜냐하면 선이라는 이상적 심리는 바로 번뇌를 극복함으로써 드러나기 때문이다. 다양한 번뇌심리 가운데 다섯 가지 장애심리는 명상훈련의 직접적 대상이 되는 심리로서, 이 부정심리의 현현을 알아챔과 동시에 제어극복함으로써 드러나는 심리적 전…
김형준의 미디어불교학당 1
기쁨은 선의 진입을 알리는 최강의 정서심리이다. 명상수행자의 선의 깊이는 기쁨의 농도에 따라 달라진다. 선에 들고자 하는 자가 경험해야 할 가장 보편적인 목표심리는 기쁨이며, 그 기쁨을 만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성자가 된 여성수행자들31
잇단 결혼 실패 후 수행자가 된 ‘이씨다씨’② 부모님으로부터 ‘이유를 모르지만 아무튼 네가 싫어 못 살겠다.’라는 남편의 입장을 전해 들으며 이씨다씨는 피가 몸에서 한꺼번에 빠져나가는 듯한 현기증을 느꼈...
‘문화 콘텐츠 플랫폼 사업단’ 참여연구원 채용 공고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은 한국불교의 문화 콘텐츠를 첨단 기술로 가공·제작함으로써 국내외 유저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구축하는 사업을 2022년 3월부터 시행한다.이에불교학술원은 ‘K-Buddhism 문화 콘텐츠 ...
불교환경연대 “60+기후행동” 창립식 개최
‘노년이 달라져야 미래가 달라진다’불교환경연대는 2022년 1월 19일(수) 오후 2시 탑골공원 삼일문 앞에서 “60+ 기후행동 창립식”을 개최한다.‘60+ 기후행동’은 지난 2021년 9월23일 서울 카톨릭회관에서 기자...
BBS 긴급대담 ‘종교편향 규탄 전국승려대회 개최 의
- BBS TV 1/18(화) 16:30, 1/19(수) 19:30, 1/20(목) 11:30- BBS RADIO 1/20(목) 16:00- 1/21(금) <전국승려대회> BBS TV와 라디오 동시 생방송불교계를 대표하는 공익미디어 BBS 불교방송(사장 이선재)은 최...
눈 밝은 사람이 등불을 들고 빈방을 관찰하는 것과 같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장명확4.3.2 수성유경(手聲喩經)이와 같이 나는 들었다.어느 때 부처님께서 사밧티성 제타숲 아나타핀디카동산에 계셨다. 그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