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꽃으로 읽는 불교
게시물이 없습니다.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마음을 방생한다고?
이학종 칼럼17(사진=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불교를 마음의 종교라고 한다. 그래서 불교수행을 마음공부라고도 부른다. 선불교에서는 ‘부처가 무엇이냐?’고 질문하면 ‘마음이 곧 부처(心卽是佛)’이라고 답한다. ...
불교역사에서 ‘바지’로 기록되지 않기를…
이학종 칼럼18‘바지사장’의 어원은 크게 두 가지로 정리된다. 하나는 실제 업주가 저지르는 불법을 일정한 대가를 받고 뒤집어쓰는 ‘총알받이’ 하는 데서 ‘받이’를 따와 발음대로 ‘바지사장’이 됐다는 설이...
트롯 투표-리매치, 생명나눔실천본부에 후원금 쾌척
-트롯 투표-리매치, 앱을 통해 미스터트롯 팬들이 가수 이름으로 생명나눔실천본부에 후원금 쾌척-임영웅(사진=생명나눔실천본부)꾸준하게 선한 영향력을 이어가고 있는 트롯 투표-리매치는 6월 24일 시즌9를 마치고...
화계사, 미 국무부 선정 우수 장학생 대상 템플스테이
6월 25일~26일단체사진 촬영 중인 참가자들(사진=한국불교문화사업단 홍보팀)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 스님, 이하 문화사업단)은 6월 25일부터 26일까지 서울 화계사에서 미 국무부 선정 우수 장학생 등 25명을...
부처님 인생응원가26
태산목 꽃그늘 아래서 정찬주(소설가)삽화 정윤경마중물 생각태산목 꽃이 사립문 옆에 피었다. 처음에는 백자사발 같더니 지금은 꽃잎이 벌어져 마치 학 이 앉아 있는 모습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