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고익진교수 법문 다시보기
종교적 관용은 다른 종교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이루어진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 장명확 불교와 기독교 종교적 관용 불교와 기독교의 사상적 상이성(相異性)은 종교적 대립과 쟁론을 발생시킬 소지를 갖고 있다. 종교라는 것은 궁극적 진리에 대한 확고한 신념이므로 그와 반…
지심으로 참회하여 “나무아미타불” 열 번 하면 정토에 갈 수 있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 장명확 죄악범부와 정토신앙 본원력(本願力)과 염불 정토교는 정토에 왕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데 이 목적은 어떤 방법으로 이루어지는가. 정토교에서는 그것을 부처님의 본원력에 의한다고 …
정토교는 극한 상황에 처한 범부를 상대로 부처님의 자비가 베풀어진 교설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정토왕생(2) 정토사상은 정토에 왕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따라서 ‘왕생’이라는 개념이 다시 정토 교리에 있어서 중요한 술어가 되는데, 글자 그대로 그것은 ‘가서 태어난다’는 뜻이다. ‘가서…
미타정토는 부처님과 같은 깨달음을 얻는데 어렵지 않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 장명확 죄악범부(罪惡凡夫)와 정토신앙(淨土信仰) 정토 왕생(1) 정토 교리를 구성하고 있는 중요한 개념의 하나는 말할 필요도 없이 ‘정토’인데 글자 그대로 그것은 부정한 것이 사라진 청…
극한 상황의 의식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 장명확 죄악범부(罪惡凡夫)와 정토신앙(淨土信仰) 대승경전은 현재 약650여 부를 헤아리고 있는데 그 중에서 아미타불의 서방정토를 찬탄하고 있는 것은 200여 부로서, 전체 경전의 3분의 1 정도…
관세음보살님은 괴로운 중생을 어루만지는 영원한 어머님의 모습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 장명확 중생 속에 뛰어든 부처님 대승불교의 사상적 깊이와 상징적 표현은 밀교에 이르러 극도에 달한 듯하다. 이에 의하면 관음과 미타는 동일한 것으로 취급되어 정토에서는 미타의 몸을 나…
관세음보살은 중생에 대한 슬픔으로 극락정토로 이끈다
미디어붓다 | mediabuddha@hanmail.net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경전 속의 관음신앙 …
관세음보살님은 괴로운 중생들이 있는 사바세계에 계신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경전 속의 관음신앙 대승불교가 행해지는 곳에서 관음(觀音)에 대한 신앙이 불길처럼 일어나지 않은 곳은 없다. 관음이 이렇게 뜨거운 신앙을 받는 까닭은 어디에 있을까? 어머니처럼 자애로은 관음의 품안이…
관세음보살을 일심으로 부르면 모두 고통에서 벗어난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경전 속의 관음신앙 대승불교가 행해지는 곳에서 관음(觀音)에 대한 신앙이 불길처럼 일어나지 않은 곳은 없다. 관음이 이렇게 뜨거운 신앙을 받는 까닭은 어디에 있을까? 어머니처럼 자애로은 관음의 품안이 중…
반야는 대승의 근본사상이며 대승보살의 본존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장명확 경전 속의 관음신앙 대승불교가 행해지는 곳에서 관음(觀音)에 대한 신앙이 불길처럼 일어나지 않는 곳은 없다. 관음이 이렇게 뜨거운 신앙을 받는 까닭은 어디에 있을까? 어머니처럼 자애로…
불교의 믿음은 인간성에 대한 확고한 신뢰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장명확 상불경(常不輕)의 보살행(菩薩行) 서늘한 남국의 새벽이다. ‘싱갈라’는 깨끗이 몸을 씻고 동서남북 상하 육방(六方)을 향해 경건히 예배를 올린다. 부처님은 이 젊은이의 모습이 여간 기특…
‘기뻐하라! 너희들은 모두가 부처가 될 것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장명확 법화경의 일불승설(一佛乘說) 2 법화경의 일불승설은 미증유의 획기적인 교설이라고 말할 수가 있다.법화경에 불난 집의 비유(火宅喩 )라는 것이 있는데, 어떤 장자(長者)가 자기 집에 불이 난 것…
삼승(三乘)을 모아 일승(一乘)에 돌아가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사진 장명확 법화경의 일불승설(一佛乘說) 1 부처님은 한결같이 괴로움을 멸하는 길을 설하고 계신다. ‘사제(四諦)를 닦아라. 그러면 너희에게 괴로움의 멸(滅)이 있게 될 것이다.’ 십이연기설에서도 무…
'무아'는 자유의 원천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자유의 불교적 의미 어떤 바라문이 부처님을 찾아와서 ‘일체(一切)라는 것은 어떤 것입니까?’라고 물은 일이 있다. 이때 부처님은 서슴지 않고 ‘그것은 열두 가지(十二處)에 포함되는 것이니, 눈 귀 코 …
'지족'은 현재 자기 위치에 대한 뚜렷한 자각이다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저서 『현대한국불교의 방향』을 요약 게재합니다. 지족(知足) 출발(出發) 무엇을 하려고 해도 가진 것이 없어서 못하겠다는 사람들을 흔히 본다. 공부를 하려고 해도 시간적 여유가 없고, 돈을 벌려고 해도 자본이 없다는 것이다. 또는 이제 새삼스럽게 …
 1  2  3  4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이학종의 ‘불전으로 읽는’ 붓다 일대기㉟
야차들을 제도하다 붓다가 대각을 이룬 지 16년째 되던 해였다. 그때 알라위 국의 왕이 뱅골 보리수에 살고 있는 식인귀(食人鬼) 야차 알라와까(Ālavaka)에게 사로잡히는 일이 발생했다. 왕은 야차 알라와까...
『제5회 천태예술공모대전』 작품 공모
10월 7일(수) ~ 8일(목) 접수불화(전통·현대), 조각, 공예, 민화 4개 부문11월 25 ~ 30일 동덕아트갤러리 전시 천태종(총무원장 문덕)은 불교미술의 신인 발굴과 다양한 예술분야의 저변확대를 통한 불교...
고판화박물관 『판화로 찍은 동아시아 문자도의 세계
개관 17주년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 문자도 70여점 공개‘문화재청 생생문화재사업’ 특별전 개관 17주년을 맞이하여 명주사 고판화박물관(관장 한선학)이 불기2564(2020)년 5월 30일부터 7월 31일까지 고판...
여덟 가지 바른 깨달음으로 갈애을 다하고 탐욕의 그
故 고익진 박사(전 동국대학교 불교대학 교수)의 엮음 『한글 아함경』게송 중심으로. ⓒ장명확 불설중본기경 상권 1. 법의 바퀴를 굴리는 품(傳法轉品) 아난은, ‘나는 예전에 부처님으로부터 ...
『문수스님 10주기 다례재』 봉행
『문수스님 10주기 다례재』 봉행 문수 스님 9주기 추모다례재 모습. 중앙승가대학교 총동문회는 오는 5월 31일, 4대강 사업 중단을 촉구하며 소신공양한 『무경당 문수스님의 10주기 추모다례재』를 불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