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인물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이학종 시인의 당진편지 19
망종(芒種)이 지나니 현묘재의 매화나무 다섯 그루에 촘촘히 달린 매실들도 제법 튼실해졌다. 해마다 이맘때면 10킬로그램 정도 매실을 구입해 매실청을 담갔는데, 올해부터 직접 수확한 매실로 담글 수 있게 되었다...
정찬주 장편소설 ‘천강에 비친 달’
천강에 비친 달 <9회> 동별궁의 정담 두 대의 가마는 창을 든 어영청 군사들의 호위를 받으며 나아갔다. 꽃가마 안에는 함허와 신미가 타고 있었다. 함허는 눈을 지그시 감고 있었고 신미는 불안하여 ...
『간다, 봐라』 1위
<조계종불교전문서점> 주간베스트 06/08 ~ 06/14, 문의 = 02-2031-2070~3 순위 도서명 출판사 저자 1 간다, 봐라 김영사 리경 엮음 2 ...
"불교는 업보의 존재를 인정한다"
아함의 무아윤회설(1) 1. 서론 인간은 몸과 마음의 두 부분으로 이루어졌음은 누구나 쉽게 느낄 수 있다. 이럴 경우 인간의 죽음은 그 두 부분이 결합 관계를 풀고 마음은 몸을 떠나는 것으로 생각된다. ...
강소연 교수의 석가모니 발자취를 따라가는 여행6
1. 기존의 수행법, 모두 거부하다! “어떤 고행자나 바라문들 또한 육신을 극복하지 못한다. 사무치는 욕망으로 끈끈한 갈망과 유혹, 갈등과 목마름 그리고 타는 듯한 갈애를 내면으로부터 없애지도 온전히 가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