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Home 칼럼ㆍ기고 과학의 향기
종족번식을 위한 사마귀의 ‘목숨 건 사랑’
교미가 끝나자 / 방금까지 사랑을 나누던 / 수컷을 아삭아삭 씹어 먹는 자손만대 이어갈 뱃속의 / 암버마재비를 본 적이 있다 // 개개비 둥지에 알을 낳고 사라져버리는 / 뻐꾸기의 나라에선 모르리라 / 섹스를 사랑이라 번역하는 나라에선 모르리라 / 한 해에도 몇 백 명의 아이를 / 해외에 입양시키는 나라에선 모르리라 …
음료수로 갈증 해소가 어려운 이유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몸속 수분이 부족해지기 쉽다. 땀을 흘리는 만큼 물을 많이 마셔야 하는데, 그것도 쉽지가 않다. 실제로 대다수의 사람들은 몸 속 수분이 부족하다. 실제로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성인 남성의 하루 물 섭취량은 1L,여성은 860ml다. 이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하루 권장 섭취량인…
척박한 사막에서 살아남는 능력자만의 방법
사막은 지구상에 있는 육지의 10분의 1을 차지할 만큼 광활한 지역이다. 하지만 강수량이 적고 생물체가 살기 어려운 환경 때문에 사람의 발길이 닿지 않은 곳이 많다. 따라서 사막은 아직도 수수께끼가 많이 남아 있는 미지의 영역이다. 보통 사막이라고 하면 온통 누런빛의 모래 산으로 뒤덮인 모습만 떠오를 것이다. …
공룡, 밤눈 어두워 먹이 못 찾아 멸종?
공룡은 우리들에게 늘 상상력과 호기심을 제공하는 대상이다. 지구 역사상 가장 번성했던 공룡의 갑작스러운 멸종 이유에 대해서는 아직까지도 미스터리에 싸여 있다. 그 동안 학자들은 운석의 충돌이나 화산 폭발, 그리고 대홍수 등의 여러 원인을 주장해 왔다. 그리고 대륙이동으로 인한 멸종도 그 원인들 가운데 하나다.…
[만화] 바다 사막화, 원인은 성게냐 지구온난화냐?
에메랄드빛 바다, 철썩이는 파도, 새하얀 모래사장, 시원한 그늘을 만들어주는 솔숲. 모든 것이 그림 같다. 아빠와 태연, 바닷가를 걸으며 한껏 휴가 기분에 취한다. “아빠, 정말 바다가 너어어무 예뻐요. 이상하게 올해는 물 색깔도 더 예쁜 거 같지 않으세요? 하얀 바닥이 들여다보여서 그런가, 이런 걸 바로 에메랄…
컴퓨터그래픽만으로도 영화가 된다?!
영화 ‘부산행’이 연일 흥행 신기록을 갈아치우며 올 여름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극중에서 부산으로 향하던 KTX 열차는 좀비들로 인해 대전역에서 정차하지만 여기저기에서 나타난 다른 좀비들의 공격을 받는 장면이 나온다. 왼쪽부터 영화 ‘부산행’ 포스터와 ‘부산행’의 한 장면(출처 (주)영화사 레드…
거품이 많은 맥주가 맛있나?!
언제부턴가 ‘생맥주는 크림생맥주’라는 공식이라도 생긴 듯, 모든 술집에서 크림생맥주를 판매한다. 크림생맥주는 거품의 양이 많고, 크기가 다른 생맥주에 비해 조밀한 게 특징이다. 하지만 이런 거품을 맛보기 위해서는 맥주 본연의 맛을 조금은 양보해야 한다는 사실을 아시는지. 우리가 몰랐던 크림생맥주의 비밀은 …
부지런한 자에게 주는 선물, ‘치즈’
전 세계 수천만 명의 독자들에게 사랑을 받았던 글로벌 밀리언셀러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를 읽다 보면 ‘치즈는 부지런한 자에게 주는 선물’이란 문구가 나온다. 물론 여기서의 치즈는 ‘희망’이나 ‘성취’ 등을 의미하는 상징적 이미지로 나오지만, 글자 그대로 해석해도 정말 맞는 문구라는 생…
신비해서 슬픈 백호 탄생의 비밀
예로부터 백호는 청룡(靑龍)과 주작(朱雀), 현무(玄武)와 함께 우리나라의 사방을 지키는 사신(四神)이었다. 그중에서도 백호는 흰털 동물을 성스럽게 생각하는 우리 민족에게 더욱 특별한 존재로 여겨진다. 백호의 해였던 지난 2010년 출산 합계율은 1.23명으로, 평균 1.15명을 유지하던 당시와 비교해 급증했을 정도다. …
미래형 타이어의 놀라운 변신
자동차를 굴리는 타이어의 변신 1885년 독일의 다임러와 벤츠가 발명한 최초의 가솔린 자동차는 앞바퀴 1개에 뒷바퀴는 2개, 생김새는 마치 마부가 없는 마차 같았다. 최대 시속 15km까지 속도를 낼 수 있었던 이 자동차는 느린 속도보다 더 중요한 부작용이 하나 있었다. 승차감이 좋지 않아 조금만 오래 타면 머리가 아…
나방 떼의 출몰은 이상기후의 증거다?!
지난 5월 말 강원도 춘천의 한 대학교 운동장, 하늘에서 나방이 눈처럼 내리기 시작했다. 이렇게 나타난 나방 떼는 6월 초까지 춘천 일대를 점령했다. 밤늦게까지 불을 밝힌 상점들은 나방을 쫓기에 바빴고, 아침에는 널브러진 나방을 치우는 것부터 하루 일과를 시작해야 했다. 춘천에 나타난 나방의 이름은 연노랑뒷날개…
조현병에 대해 왜곡된 시각
수련의(인턴) 시절 정신과에 지원하기로 결심했을 때의 일이다. 부모님은 “평범한 과를 전공하지 왜 그런 특이한 과를 가려 하니?”란 반응을 보였다. 거부감을 직접적으로 표현하지는 않았지만, 아들이 ‘비정상인‘ 사람들을 만나면서 ‘위험한’ 상황에 노출될까 봐 염려한 것이었다. 벌써 10년도 더 된 일이지만 우리 …
[만화] 한강에 고래가 나타났다?!
친구 생일파티에 초대된 태연, 기분이 한껏 좋아져서는 연신 룰루랄라 콧노래를 불러댄다. 입꼬리가 하늘로 쏙 올라간 것이 무척 귀엽다. “아무튼 엄마 닮아서 웃는 모습은 참 예쁘단 말이야. 꼭 상괭이 같아.” “네에? 살쾡이요? 그거 호랑이 비슷한 게 엄청 무섭게 생겼던데, 제가 그렇게 사나워요?” “아니, …
똥 본위화폐로 미래의 변기를 이야기하다!
영국의 생물학자이자 작가인 리처드 도킨스(Richard Dawkins)는 1976년 <이기적 유전자>라는 책을 발표했다. 이 책에서 도킨스는 다른 사람들을 위해 살아가는 것이 진화 측면에서 가장 유리하다는 과학적 근거를 주장했다. 다른 사람을 돕고 사회와 국가를 위해 봉사하는 행동을 유도하기 위해 대개는 도…
냉동인간은 과연 회생할 수 있을까?
지난 2011년 대학생이었던 23세의 미국인 킴 수오지(Kim Suozzi) 씨가 치료가 불가능한 뇌종양 진단을 받았다. 죽음이 다가오면서 그녀는 결단을 내렸다. 바로 냉동인간이 되겠다는 것. 의학이 발전한 미래 어느 시점에 자신의 육체가 치료되기를 원했다. 슬픔에 빠져 있던 그의 아버지와 남자친구는 그녀의 뜻을 따랐다…
 1  2  3  4  5  6  7  8  9  10    


광륵사



가장 많이본 기사
『광주전남 불교어린이청소년연합』 창립총회 및 출범
『광주전남 불교어린이청소년연합』 창립총회 및 출범식 기념사진     광주전남 어린이청소년 포교의 활성화를 위해 동련과 파라미타를 통합 운영하는 연합단체가 결성됐다.   (사)동련 광
『달라이라마 명상을 말하다』 1위
      <조계종불교전문서점> 주간베스트 11/12 ~ 11/18   순위 도서명 출판사 저자 1 달라이라마 명상을 말하다 담앤북스 달라
『석주당 정일 대종사 입적 13주기 추모 다례재』 봉
『석주당 정일 대종사 입적 13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석주당 정일 대종사 입적 13주기 추모 다례재가 불기2561(2017)년 11월 20일 오전 10시 스님이 주석하시던 삼청동 칠보사에서 봉행됐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 2018평창올림픽과 함께하다
 2018년 3월 패럴림픽까지 강원도 5개 사찰(낙산사, 백담사, 삼화사, 신흥사, 월정사)에서 외국인 참가자 편의를 위한 자원봉사 체계운영2017년 뉴욕, 캐나다, 멕시코, 베트남 등 세계 각 지역에 템플스테이와
아버지 계신 곳이 나의 고향이러니 (2)
다른 세계로 들어갈 때에는 모든 사람은 모두 자기의 세상에서 살고 있지요. 어떤 이는 남이 만들어 놓은 세상에서 살면서 자기의 세상인줄 알고, 또 어떤 이는 남의 세상도 자기만의 세상이라며 살기도 하고요. 그